드림글 181

3분기 '잘 있어' - 우류사유

* 드림 [ 장기합작 시즌 4 ]에 참여한 영원한 7일의 도시 의 >우류< 드림글입니다 *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 드림주 ≠ 지휘사 (플레이어 캐릭터) 이며, 별개의 인물입니다. * 드림캐 우류의 엔딩에 대한 스포내용이 담겨있어, 스포에 대해 원치 않는 분들은 읽기를 권장 드리지 않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진클릭하면 홈피에 가집니다. 출처는 저작권없는 사이트.) # 00◆40◎ 눈을 뜬다. 그건 자신이 선택할 기회도, 판단할 틈도 없이 자연스럽게 이루어진 행위다. 허나 곧 보여 온 밤에 가까운 짙은 잿빛의 색의 시멘트 천장과, 코 안쪽으로 침투하는 미미한 퀴퀴한..

[인어합작] 신과 인어

* 드림 [ 인어합작 ]에 참여한 카미아소(신들의 악희)의 >토트 카도케우스< 드림글입니다 *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 원래의 표기와 발음은 "토트"이지만 오너에겐 "토토"로 굳어져 글에서는 토토라 적습니다 * 드림주와 최애는 연인이 아닙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진클릭하면 홈피에 가집니다. 출처는 저작권없는 사이트.) 햇볕은 따스하고도 소금기가 있으나 평소보다 부드러운 바람이 제 뺨을 지나감을 여성은 알 수 있었다. 속으로 이제 일어나야 할 시간이라고 스스로 고하지만 몸은 그 말에 따르지 않는다. 평소 듣기 힘든 평온한 풀끼리 스치는 소리가 너무 좋아 일어나기 싫다..

카미아소/합작 2021.09.05

2분기 '반가워' - 우류사유

* 드림 [ 장기합작 시즌4 ] 에 참여한 영원한 7일의 도시 의 >우류< 드림글입니다 *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진클릭하면 홈피에 가집니다. 출처는 저작권없는 사이트) # 00◆◈03 첫인상은 살짝 멍한 아이라 생각했다. 아니, 아이라고 한다면 그녀에게 실례일까. 아니, 살짝이라고 했으나 결국 멍하다고 표현한 시점에서 실례다. 하지만 그 감상은 어찌할 수 없었던 우류다. 그날 본 그녀는 멍한 상태였다. 조금은 강한 바람이 스쳐 지나가도, 아이들이 커다란 목소리로 웃..

1분기 '안녕' - 메릿사&사유라

* 드림 [ 장기합작 시즌4 ] 에 참여한 신들의 악희의 >메릿사< 드림글입니다 *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우정드림입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진클릭하면 홈피에 가집니다. 출처는 저작권없는 사이트) 언제나의 날씨였다. 아무런 특별한 느낌이라고는 없을 언제나의 모형정원의 맑은 날이었다. 그럼에도 어째서 였을까. 메릿사는 가만있지 않을 수 없었다. 이제는 진흙인형이 아닌 몸이었기 때문일까. 아니, 그렇다면 그 몸으로 다른 이들과 함께 다르기에 할 수 없었던 일들을 하면 되었을 거다. 그것..

1분기 '안녕' - 우류사유

* 드림 [ 장기드림 합작 시즌4 ]에 참여한 영원한 7일의 도시의 >우류< 드림글입니다 *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 세계관 언어는 일본어쪽 설정입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진클릭하면 홈피에 가집니다. 출처는 저작권없는 사이트.) "너의 고국에선 인사를 어떻게 말하니?" 갑작스러운 질문이었다. 아니, 방금 전에 물어볼 것이 있다고 했으니 갑작스러운 것은 아니다. 그럼에도 뜬금없다는 감상이 남아버려 사유라는 질문자를 말없이 올려다본다. 거기엔 구름 한 점 없는 푸른 하늘로부터 내려오는 햇살을 자신의 몸으로 가려주는 나무 아저씨가 있다. 햇살은 그의 뿔과 나뭇잎, 머리카..

[4분기] 보로사유 - 그들의 온천여행 4편

* 드림 [장기합작 시즌3 ] 에 참여한 원펀맨의 >보로스< 드림글입니다*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최유기 외전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스포일러를 원치 않는 분들은 읽기를 권장하지 않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 멋진 표지는 주최자인 루엔님(@ Ruen_dream)입니다. 우리 모두 추최님 찬양합시다.) "하아..." 누군가의 한숨소리가 허공에 퍼진다. 아니, 그건 한숨이 아니었다. 기분이 좋음에 나온 일종에 감탄의 표현이었으며, 목소리의 주인은 연인과 여행을 온 사유라다. 그녀는 눈을..

[4분기] 호무사유 - 우리의 시작은 꽃과 쇠사슬이었다. 4편

* 드림 [장기합작 시즌3 ] 에 참여한 환상마전 최유기의 >호무라< 드림글입니다*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최유기 외전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스포일러를 원치 않는 분들은 읽기를 권장하지 않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 멋진 표지는 주최자인 루엔님(@ Ruen_dream)입니다. 우리 모두 추최님 찬양합시다.) 호무라는 방 안을 둘러본다. 방은 10분 전 자신이 왔을 때와 다름이 없다. 구석에 쌓인 허름한 가구들과 휑한 공간. 벽면을 가득 채운 커다란 창문 아래 침대와 그 곁의 작은 ..

[3분기] 보로사유 - 그들의 온천여행 3편

* 드림 [장기합작 시즌3] 에 참여한 원펀맨의 >보로스< 드림글입니다*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 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 멋진 표지는 주최자인 루엔님(@ Ruen_dream)입니다. 우리 모두 추최님 찬양합시다.) 딸랑- 귓가를 간질인 크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너무도 작지도 않은 소리. 놀랄 수 있으나 그 음색은 날카롭지 않고도 부드러워 어딘지 배려가 담겨있는 것만 같았다. 그러한 소리에 다가오던 보로스가 멈춘다. 자상하고도 뜨거웠던 눈동자가 일순 그 색을 바꾸어 소리가 들린 근원지를 바라본..

[3분기] 호무사유 - 우리의 시작은 꽃과 쇠사슬이었다. 3편

* 드림 [장기합작 시즌3 ] 에 참여한 환상마전 최유기의 >호무라< 드림글입니다*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캐릭에 대한 개인적인 성격파악이나 구성된 부분이 있어 원작과 다를 수 있습니다.* 최유기 외전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스포일러를 원치 않는 분들은 읽기를 권장하지 않습니다. 아주아주 멋지고 훌륭하신 존잘님들의 작품이 모인 홈페이지는 여기입니다!주소 클릭이 되지 않게 설정을 해서 배너형식 같이 올리는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 멋진 표지는 주최자인 루엔님(@ Ruen_dream)입니다. 우리 모두 추최님 찬양합시다.) 별 다른 특별한 힘이 담긴 행동도, 그리 어려운 행동도 아니었다. 그것은 지극히 자연스럽고도 어찌 보면 당연한 몸짓이었다. 허나 그 작은 몸짓이 담는 의미이자 현상은 평범하지 ..

토토사유 - 밀실과 키스

* 드림전력에 참여한 카미아소(신들의 악희)의 >토트 카도케우스< 드림글입니다* 오리주(드림주)/오너이입有* 원래의 표기와 발음은 "토트"이지만 오너에겐 "토토"로 굳어져 글에서는 토토라 적습니다 깜짝상자 98회 주제 - 탈출 [ 이 방에서 탈출을 하고 싶다면 다음의 행동을 행하시오. ] 모형정원에서의 단 둘 뿐인 교사들은 문에 달린 팻말에 쓰여진 글을 사이좋게 바라본다. 상황은 이렇다. 둘은 언제나와 다름없이 도서관으로 들어왔다. 헌데 도사관에 들어온 후 문을 닫은 순간 공간이 바뀌더니 본 적이 없는 방이 되었다. 그리고 문을 열려고 하였으나 열리지 않았고, 결국 현재의 상황에 이르렀다. "이거 분명 제우스님이겠죠." "그녀석 말고는 이런 시시한 일을 벌일 멍청한 놈이 있을 것 같나." "없죠. 있다한..